부산서 단독주택 공사 중 붕괴…매몰자 5명 중 2명 구조

2020-02-21 14:57:31

(부산=연합뉴스) 21일 오전 11시 4분께 부산 연제구 한 단독주택 철거 공사 현장에서 붕괴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당시 건물 내부에 작업자 5명이 있었다고 부산소방본부는 밝혔다. 2020.2.21 [부산경찰청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pitbull@yna.co.kr

부산 도심에서 수리작업을 하던 단독주택이 붕괴하면서 작업 인부가 매몰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21일 부산경찰청과 부산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4분께 부산 연제구 한 주택가에서 2층짜리 단독주택이 무너졌다.
이 사고로 이모(28) 씨 등 작업 인부 5명이 무너진 집 더미에 매몰됐다.
사고 직후 '대응 1단계'를 발령한 소방당국은 이날 정오까지 매몰자 5명 중 이씨 등 2명을 구조하고 나머지 3명은 구조작업을 진행 중이다.
매몰자는 현재 의식은 있으며 대화도 가능한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탓에 도시가스도 일부 유출됐으나 차단 조처가 내려졌다.



[https://youtu.be/Ek8zXx6R-VA]


경찰은 현장 주변으로 이어지는 연제구 중앙천로 도로 일부 구간을 통제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해당 주택 기둥 등을 고치는 리모델링 공사 중에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pitbull@yna.co.kr, ready@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