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맨' 류현진, 28일 미네소타전 첫 등판 한다

2020-02-22 08:09:45

토론토 류현진이 17일(한국시각) 공식훈련 두번째 불펜 피칭을 했다. 더니든(미국 플로리다주)=권인하 기자

[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시범경기 첫 등판 일정이 잡혔다.



찰리 몬토요 토론토 감독은 22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 TD볼파크에서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선발 투수들의 등판 계획을 전했다. '스포츠넷'에 따르면, 류현진은 28일 미네소타 트윈스전에서 첫 선을 보인다.

토론토는 23일 뉴욕 양키스전을 시작으로 실전 점검에 나서며, 트렌토 손튼, 야마구치 ??, 체이스 앤더슨, 손튼, 류현진 순으로 선발진을 운영할 계획이다.

토론토 캠프에 처음 참가한 류현진은 불펜 피칭을 소화해왔다. 지난 20일에는 첫 라이브 피칭을 소화했다. 당시 류현진은 타자들을 상대로 30구를 던졌다. 라이브 피칭이 끝난 뒤에는 불펜 피칭을 했다. 류현진은 "지금까지 모든 과정이 계획대로 진행 되고 있어 행복하다. 다음 라이브 배팅 때는 더 많이 던질 것이다. 스프링캠프가 끝나기 전까지 80구 정도로 늘릴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유니폼을 입은 김광현은 23일 뉴욕 메츠전에서 처음 등판할 예정이다.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