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문쇼' 조재현 근황 공개 "가족과 떨어져 홀로 지방에서 지내"

2020-02-25 12:39:05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풍문쇼'에서 배우 조재현의 근황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미투 논란으로 연예계에서 사라진 스타'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기자는 "연예계 미투 논란 통틀어 가장 큰 논란의 중심이었던 인물"이라며 조재현을 언급했다. 이에 패널로 출연한 함소원은 "조재현이 몇 년 전에 딸과 함께 예능 프로그램 출연했는데 그 프로그램을 재밌게 봐서 호감 이미지였는데 이런 논란으로 이렇게 무너질 줄 정말 몰랐다"고 말했다.

지난 2018년 미투 논란 후 조재현은 모든 활동을 중단했다. 또한 대학로에 소유하고 있던 건물을 매각하고, 그 건물에 직접 설립한 공연 제작사도 폐업한 상태. 이에 대해 한 기자는 "항간에는 조재현이 가족과 떨어져 홀로 지방에서 살고 있다는 이야기 있다"며 근황을 전했다.

또 다른 기자는 조재현의 연예계 복귀에 대해 "쉽지 않을 거 같다. 피해자가 다수인 데다가 피해가 드러난 상황에서 제보자를 색출하려 했던 행동들 때문에 여론이 더욱 악화됐다. 해결해야 할 상황이 너무 많다"며 "조재현은 여러 미투 가해자로 지목된 연예인 중 가장 컴백이 쉽지 않을 거 같다"고 말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