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백종원도 나섰다…코로나19 확산에 가맹점 로열티 2개월치 전액 감면 '통 큰 지원'

2020-02-28 15:52:38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백종원이 대표로 있는 외식 프랜차이즈 기업 더본코리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들을 위해 나섰다.



더본코리아는 28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점주, 여러분 힘내달라"며 코로나19 피해 가맹점주를 위한 지원 사항을 안내했다.

해당 게시물에 따르면 더본코리아는 전 가맹점 로열티 2개월분 전액 감면하고, 전 가맹점 주요 식자재 한시적 공급가 인하, 임시휴업 가맹점 폐기 식자재 본사 부담, 전 가맹점 안심 방문을 위한 홍보 지원 등의 방침을 세웠다.

앞서 더본코리아는 지난 달 27일부터 전국 가맹점에 마스크 착용과 손소독제 비치, 매일 2회 자체소독을 권장하는 등 코로나19 예방에 동참하고 있다.

더본코리아는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 고통 분담으로 작은 힘이 돼 드리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더본코리아는 한신포차, 홍콩반점, 본가, 새마을식당, 빽다방, 롤링파스타, 역전우동, 리춘시장, 돌배기집, 인생설렁탕, 백철판 등 22개의 브랜드를 가맹점으로 운영하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