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홍혜걸, 아내 여에스더 매출 언급 “500억? 순익은 얼마 안 돼”

2020-03-26 11:34:49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의학 박사인 홍혜걸이 배우자인 의사 여에스더의 매출을 언급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니 몸 사용설명서' 특집으로 윤은혜, 홍혜걸, 안현모, 이승윤과 스페셜 MC 이이경이 출연했다.

이날 홍혜걸은 과거 여에스더의 매출 500억 원 발언을 떠올리며 "당시 방송을 보며 식겁했다. 그런 이야기까지 해야하나"라며 "매출이 중요한 게 아니다. 순익이 중요하다. 순익은 얼마 안된다"고 정정했다.

이어 "여에스더 돈이다. 나와는 상관없다"며 "사람들이 '라스' 보고 '와이프 잘 만나서 좋겠다'고 한다. 지금도 '500억이다'고 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제가 의학기자로 '생로병사' 등에 먼저 출연했다. 이 분야의 클래식이자 원조다. 그런데 아내 에스더의 영상 조회수가 훨씬 잘 나온다. 이 세태가 억울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