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10개월 열애 종지부'…김범·오연서 양측 "지난해 말 결별" 인정(종합)

2019-02-13 13:47:57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배우 김범(30)과 오연서(32)가 연인에서 동료로 돌아갔다.



김범의 소속사 킹콩by스타십 측은 13일 "김범과 오연서가 지난 해 말 결별한게 맞다"고 공식 입장을 전했다. 오연서의 소속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역시 "지난 해 말 두 사람이 결별했다"며 "결별 이유는 두 사람의 사생활이기 때문에 알기 어렵다"고 인정했다.

앞서 이날 한 매체는 김범과 오연서가 지난 해 말 결별하고 동료 사이로 돌아갔다고 보도했다.

1989년생인 김범과 1987년생인 오연서는 지난 해 3월 열애를 인정하고 연예계 공식 연상연하 커플이 됐다. 3월 열애설이 불거지자마자 10분만에 쿨하게 열애 사실을 인정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오연서는 지난 2002년 걸그룹 LUV로 데뷔, 팀 해체 이후 연기자로 활동 중이다. KBS2 '대왕 세종' '돌아온 뚝배기', KBS1 '거상 김만덕', MBC '동이' KBS2 '넝쿨째 굴러온 당신' MBC '왔다! 장보리', SBS '돌아와요 아저씨' '엽기적인 그녀', tvN '화유기' 등 다수의 드라마에서 활약했고 지난해 영화 '치즈인더트랩'으로 관객을 만났다.

2006년 KBS2 '서바이벌 스타오디션'으로 연예계 생활을 시작한 김범은 MBC '거침없이 하이킥!'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뒤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했다. 최근에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에서 천무 역으로 강한 인상을 남겼고 다수의 중국 영화 및 드라마에서도 활약한 바 있다.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