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4월 27일 단독 공연 'NOTE3. 봄이 부시게' 개최

2019-04-15 08:03:31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밴드 엔플라잉(이승협 차훈 김재현 유회승)이 오는 4월 27일 단독 공연을 개최한다.



엔플라잉은 오는 27일 오후 8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무브홀에서 연간 프로젝트 단독 공연 인 'N.Flying FLY HIGH PROJECT NOTE 3. 봄이 부시게'를 개최한다. 신곡 발표와 단독 공연을 주기적으로 진행하는 '엔플라잉 플라이 하이 프로젝트(N.Flying FLY HIGH PROJECT)'의 일환이다.

공연에 앞서 엔플라잉은 24일 새 미니앨범 'FLY HIGH PROJECT #3 '봄이 부시게''를 발표한다. 이번 새 앨범 타이틀곡 '봄이 부시게'는 따뜻한 봄에 누구나 한 번쯤 겪었을 법한 달콤씁쓸한 연애 이야기를 담아냈다. 대중적인 사랑을 받아 역주행에 성공한 '옥탑방'을 잇는 또 다른 '연애기억 조작송'이 탄생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엔플라잉의 새 앨범 '봄이 부시게'는 24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