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샘 폭발" 2NE1, 데뷔 10주년 기념 회동 '완전체로 뭉쳤다'

2019-05-18 18:55:30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데뷔 10주년을 맞은 걸그룹 2NE1 멤버들이 완전체로 뭉쳤다.



18일 씨엘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평생 신난 어린이들처럼 살자"라는 글을 공민지는 "오랜 시간이 지나가도 우리 서로 기억해요. 그땐 서로가 있었음을"이라는 등의 메시지와 함께 2NE1 멤버들의 사진이 게재하며 자축했다..

공개 된 사진에는 오랜만에 완전체로 뭉친 2NE1 멤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네 명의 멤버는 장난기 가득한 표정을 지으며 포즈를 취하기도 하고, 촛불을 켠 케이크 앞에서 두 손을 꼭 모은 채 기도하기도 했다. 또 산다라박과 박봄이 눈물을 흘리는 모습도 담겨 있어 팬들을 뭉클하게 만들었다.

한편 2009년 디지털 싱글 앨범 'Lollipop'으로 데뷔한 2NE1은 '내가 제일 잘나가', 'I Don't Care', 'Fire'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고, 2016년 공식 해체했다. 이후 씨엘은 미국에서 솔로 활동을, 박봄은 8년 만인 지난 3월에 솔로로 컴백했고, 공민지는 댄스 학원을 운영 중이며, 산다라박은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