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현장인터뷰]무리뉴 극찬 "손흥민은 호나우두! 손나우두!"

2019-12-08 02:35:37



[토트넘홋스퍼스타디움(영국 런던)=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손흥민을 이제 손나우두(손흥민+호나우두)라고 부르겠다."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이 손흥민을 극찬하고 나섰다. 토트넘은 7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 경기에서 5대0으로 대승했다. 손흥민은 전반 32분 2-0으로 앞선 상황에서 볼을 잡았다. 12초 만에 72m를 달렸다. 수비수 6명을 제치고 골을 집어넣었다. 원더골이었다. 손흥민의 시즌 10호골. 1골-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에 대해 무리뉴 감독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경기 후 기자회견에 나선 무리뉴 감독은 손흥민의 원더골에 대해 질문을 받았다. 그는 브라질의 전설 호나우두를 손흥민에 빗댔다. 무리뉴 감독은 "내 아들은 손흥민을 이미 손나우두(손흥민+호나우두)라고 불렀다"면서 극찬했다. 그러면서 "1996년 바르셀로나에서 보비 롭슨 감독과 함께 있을 때였다. 그 때 호나우두가 그런 골을 넣었다. 손흥민의 골을 보는 순간 그 골밖에 생각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무리뉴 감독은 "박지성도 오늘 경기장에 왔다. 손흥민도 박지성처럼 팀을 위한 태도가 상당히 좋다. 헌신하고 많이 뛴다"며 "얼마 전 손흥민의 부모님을 만났다. 손흥민의 그런 태도가 어디에서 나왔는지를 알 수 있었다"고 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