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메인화면 장식한 손흥민…아시아선수 최고의 골

2020-03-28 15:46:47



[스포츠조선 최만식 기자] EPL도 인정한 손흥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가 최근 토트넘 손흥민(28)을 연이어 화제의 선수로 조명했다.

EPL은 28일(한국시각) 홈페이지를 통해 '아시아 선수가 터뜨린 EPL 최고의 골'이란 특집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에서 손흥민이 총 12개의 베스트골 가운데 3개를 차지했다. 과거 EPL 무대를 누볐던 이청용(32·울산)과 설기현 경남 감독(41)도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의 3골 중 2골은 특유의 폭발적인 스피드를 앞세운 그림같은 골이었다.

지난해 12월 번리전에서 세계축구를 놀라게 한 70여m 폭풍 질주 골이 당연히 소개됐고 2018년 11월 첼시와의 경기에서 50여m를 질주하며 터뜨린 골도 포함됐다.

나머지 1골은 2018년 1월 웨스트햄전에서 중거리포로 새해 첫골을 신고한 장면이었다.

이청용은 크리스털 팰리스에서 뛰던 2015년 12월 스토크시티전에서 성공한 중거리 슛으로, 설 감독은 레딩 시절인 2006년 10월 웨스트햄과의 경기에서 상대 선수를 제치고 작렬시긴 중거리포로 조명받았다.

이밖에 이란의 아쉬칸 데자가(당시 풀럼), 일본 오카자키 신지(당시 레스터시티) 등이 후보에 올랐다.

한편 EPL은 이날 메인 뉴스의 주인공으로 손흥민을 내세웠다. '스피드를 겸비한 손흥민이 무리뉴 감독의 핵심 선수'라며 그의 플레이 스타일을 분석했다.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