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럽지' 혜림, ♥신민철과 열애 공개 후 쏟아진 전화..."유빈X핫펠트도 소환"

2020-04-06 07:56:04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혜림이 남친 신민철과 공개 연애 소식에 원더걸스 멤버이자 소속사 대표 유빈과 핫펠트 예은의 전화를 받은 모습이 포착됐다. 당시 두 사람의 7년간 비밀 연애 소식을 접한 지인들의 쌍방 확인 전화가 폭주한 현장이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약칭: 부럽지 / 기획 박정규 연출 허항 김진용) 측은 6일 혜림과 남친 신민철의 공개 연애 기사에 원더걸스 멤버이자 소속사 대표 유빈이 소환된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혜림과 신민철이 누군가와 영상통화를 하는 모습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그 주인공은 바로 원더걸스 멤버이자 혜림의 소속사 대표인 유빈. 유빈이 혜림과 신민철의 7년간 비밀 연애 기사를 보고 바로 연락을 한 것.

혜림은 "대표님~"이라며 유빈의 영상 통화를 받았고, 신민철과 함께 있음을 알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공개 연애를 축하해 주던 유빈이 두 사람의 깜짝 스킨십에 당황해 '입틀막' 포즈를 한 모습도 공개돼 눈길을 모은다.

또한 원더걸스 멤버이자 '핫펠트'로 활동 중인 예은도 열애 기사가 나온 지 10분 만에 혜림에게 전화해 축하와 걱정 어린 현실 조언까지 전했다고. 신민철은 현재 재직 중인 학교의 교수, 동기 친구들로부터 전화 폭탄을 받으면서도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과연 두 사람의 공개 연애 소식을 접한 실제 지인들의 현실 리액션은 어떨지, 어떤 이야기들을 했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부럽지'의 새로운 커플 혜림-신민철의 첫 공개 연애 스토리는 오늘(6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봄 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하며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wjlee@sportschosun.com



[반론보도] "공직기강 무너진 SH공사…`조직관리 미흡` 김세용 사장 책임론 확산" 보도 관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