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3’ 한혜진·주우재, 지난 연애에 넘치는 자신감 “나 어땠어?”

2020-05-21 08:43:42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모델 한혜진과 주우재가 지난 연애에 대한 패기를 보였다.



지난 19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서 출연자들은 '연애 초보 or 고수?'를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주우재는 "(나처럼) 진정한 연애 고수라면 불편한 얘기도 편하게 푸는 것이 진짜 연애 고수인거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곽정은은 "불편한 상황이 일어나면 담담하게 서로 입장차를 풀어낼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한다"고 동감했다.

이에 주우재는 "제 연애관을 다 얘기하니까 다 된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김숙이 "연애 고수였냐"고 물어보자 갑자기 카메라를 바라보더니 "(내 연애는)어땠어?"라며 어깨를 으쓱했다.

이어 한혜진도 자신에게 같은 질문을 해달라고 요청한 후 "어땠어?"라며 넘치는 자신감을 표출해 폭소케 했다.

'돌싱' 서장훈에게도 같은 질문이 왔지만 그는 "저는..."이라며 난색 했고, 이에 한혜진이 "왜 이리 튀냐. 내가 희생을 하지 않았나"고 미안해하는 반응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