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미, 남편 주영훈과 문제있냐는 네티즌에 "잘 지내고 있어, 걱정 감사"

2020-05-26 08:22:56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이윤미가 남편 주영훈과의 관계를 물어본 댓글에 성의있게 대답을 해 눈길을 끌었다.



이윤미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청청패션으로 하루종일 스케줄 가득했는데 친정부모님 덕분에 마음 편히 일 잘보고 들어왔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윤미는 선글라스에 청청패션으로 멋을 내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또한 이윤미는 자신의 아이들을 돌봐준 친정 부모님의 모습도 사진으로 담아 훈훈함을 자아냈다.

그런데 해당 게시물에 한 네티즌은 "아니 애들 아빠는 어딨어요? 부부끼리 문제있으신가요. 너무 답답해요 안보여서요"라며 남편 주영훈에 대해 묻는 댓글을 남겼다. 이에 이윤미는 "문제라니요. 잘지내고 있답니다 ^^ 애들 아빠는 비공개 계정이라 그래요. 걱정 감사합니다"라고 친절하게 답글을 남겼다.

한편 이윤미는 가수 겸 작곡가 주영훈과 지난 2006년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