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박선영, 현실판 '부부의세계' 목격담→외도 참는 아내역 고충까지 솔직 입담

2020-05-29 11:06:11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화제를 모은 드라마 '부부의 세계'의 박선영이 출연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최근 진행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녹화에서 박선영이 등장하자 母벤져스는 "만날 지옥에서 살지 않았냐!?", "화가 나서 심장이 벌렁거렸다"라고 남다른 환호로 반가움을 표했다. 특히, 박선영은 극 중 남편의 외도를 참는 아내 역을 연기하며 겪은 남모를 고충(?)까지 털어놔 어머니들의 폭풍 위로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화기애애하던 녹화장이 갑자기 불꽃 튀는 토론 현장으로 탈바꿈되는 일이 벌어졌다. 알고 보니 '바람의 기준'에 대해 이야기하던 박선영과 母벤져스가 격한(?) 분노를 표출 한 것. 급기야 MC 서장훈의 질문에 신동엽마저 "미쳤어?"라며 발끈했는데, 과연 '바람'의 기준은 어디까지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박선영은 드라마보다 더욱 충격적인(?) 현실판 '부부의 세계' 목격담을 밝혀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또한 '우주 大 깔끔 스타' 김희철 못지않은 결벽증 면모를 고백해 관심을 모았다. 이에 어머니들은 "박선영 씨도 만만치 않네요"라며 박장대소했다는 후문이다.

화제의 드라마 '부부의 세계' 만큼 흥미진진한 박선영의 솔직 반전 입담은 오는 31일 오후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