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 브리핑]롯데 허문회 감독 "타격 부진, 기술 아닌 멘털…나아질 것"

2020-05-30 15:49:02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

[잠실=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롯데 자이언츠 허문회 감독은 최근 침체된 팀 타격에 대해 개의치 않는다는 생각을 드러냈다.



허 감독은 30일 잠실구장에서 갖는 두산 베어스전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난 자리에서 "득점권 타율을 타율이 따라가기 마련이다. 초반에 좋지 않다고 해서 크게 개의치 않는다"고 말했다. 그는 "어제 안치홍은 잘 맞은 타구가 잡히기도 했다. 그런게 야구 아닌가 싶다"며 "지금 당장 좋지 않다고 해서 내가 우왕좌왕해선 안된다. 타격 코치에게도 그런 이야기를 했다. 결국 시간이 관건"이라고 덧붙였다. 또 "나도 타격코치를 오랜 기간했다. 답답하다고 해서 따라준다면 얼마나 좋겠나. 선수들이 타석마다 키포인트, 멘털 어떻게 잡느냐가 다르다고 본다. 그게 중요하지 기술적인 것은 중요치 않다"고 했다. 시즌 초반에 비해 활약이 저조한 딕슨 마차도 역시 "수비적인 부분을 두고 영입한 선수다. 타격까지 좋았다면 메이저리그에 있지 않겠나"라고 미소를 지은 뒤 "상대 분석 등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차츰 적응할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잠실=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