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인&아웃] 한화 김태균 복귀, 5번-1루수 출전… 윤규진-장진혁-송윤준 말소

2020-06-03 16:03:27

롯데 자이언츠와 한화 이글스의 2020 KBO리그 경기가 17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 한화 김태균. 대전=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20.05.17/

[대전=스포츠조선 선수민 기자] 한화 이글스 베테랑 김태균이 복귀했다.



한화는 3일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의 경기에 앞서 1군 엔트리에 변화를 줬다.

투수 윤규진과 송윤준, 외야수 장진혁이 1군에서 말소됐다. 윤규진은 2경기에 등판해 평균자책점 7.36(3⅔이닝 3자책점)으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좌완 송윤준도 3경기에서 평균자책점 10.13(2⅔이닝 3실점)을 기록하며 말소됐다. 장진혁은 19경기에서 타율 1할5푼6리(32타수 5안타)를 기록했다.

투수 윤대경과 내야수 김태균, 외야수 이동훈이 1군의 부름을 받았다. 김태균의 복귀가 눈에 띈다. 김태균은 부진 끝에 지난달 20일 1군에서 말소됐다. 올 시즌 11경기에 나와 타율 1할3리(29타수 3안타)에 그쳤다. 이후 감을 찾기 위한 훈련에 매진했고, 실전을 치른 뒤 1군으로 복귀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2일 서산구장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청백전이 비로 취소돼 계획이 바뀌었다.

이동훈은 지난달 19일 말소된 후 15일 만에 1군 출전 기회를 얻었다. 인천고-삼성 라이온즈를 거친 우완 투수 윤대경은 처음 1군으로 콜업됐다. 그는 올 시즌 퓨처스리그 4경기에 등판해 4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김태균은 곧바로 선발 출전한다. 한화는 이용규(중견수)-정은원(2루수)-제라드 호잉(우익수)-이성열(지명타자)-김태균(1루수)-정진호(좌익수)-송광민(3루수)-최재훈(포수)-노시환(유격수)으로 선발 라인업을 꾸렸다.대전=선수민 기자 sunso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