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희, 강아지 유기 사건에 분노 "CCTV에 다 찍혀…꼭 신고해서 찾을 것"

2020-06-03 16:07:32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방송인 김영희가 반려견 유기 사건에 분노를 드러냈다.



김영희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용인에 강아지 버리고 가신 분! CCTV 다 찍혔어요. 꼭 신고해서 찾을 거예요"라며 글을 올렸다.

이어 "내일부터 더 더워지는데 너무 잔인합니다 진짜. 욕을 못쓰겠네"라고 분노하며 "주인을 한참 찾다가 낯선 집 마당에 앉아있습니다. 친한 언니가 우선 케어할 예정입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와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흰색 강아지 한 마리가 지친 기색으로 마당에 앉아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소문난 애견인인 김영희는 반려견 유기에 분노를 드러낸 것으로 보인다.

한편 김영희는 최근 종영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스탠드업'에 출연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