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주현, 62kg 다이어트 선언→탄탄한 등근육 뽐내며 '폭풍 운동'

2020-06-05 08:10:45



[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자신의 몸무게를 공개하며 다이어트를 선언했던 그룹 핑클 출신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옥주현이 운동에 나선 근황을 전했다.



지난 4일 옥주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오늘도 척추와 등이 훨씬 편해졌다"라는 글과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등 부분이 파인 상의에 레깅스를 입고 열심히 운동 중인 옥주현의 모습이 담겼다. 평소 운동에 힘쓰고 있는 옥주현인만큼 탄탄한 등근육이 인상적이다.

특히 옥주현은 최근 "신체 활동량 충분한 62kg. 아, 스트레스. 아, 우울. 자 다시 앞자리 바꿔보자"라며 자신의 신체검사 결과를 공개해 큰 화제를 모은 바. 이후 SNS를 통해 "성질 안 나는 푸짐한 다이어트 식사 완벽함"이라며 다이어트 식단을 공개하는가 하면, 운동 중인 근황을 전하며 다이어트 의지를 불태워 감탄을 자아내고 있다.

옥주현은 1998년 핑클로 데뷔했으며 솔로 가수로도 활약했다. 뮤지컬 '엘리자벳' '레베카' '안나 카레니나' 등 다수의 작품에서 활약하며 뮤지컬계에서도 인정받았다. 현재 JTBC '팬텀싱어3' 프로듀서로 방송에 출연하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