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결별 후 SNS로 전한 첫 근황…직접 병풍 작업 '놀라운 실력'

2020-07-02 07:58:21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이하늬가 근황을 공개했다.



이하늬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 초충도. 첫 병풍. 지난 몇 달간의 작업. 곁에서 도움 주신 소연샘. 소중한 나의 학우들 경희원혜쌤, 마음 담아 병풍 제작해준 모리함 고마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하늬는 병풍에 담길 그림을 직접 그리고 있는 모습. 화장기 없는 민낯에도 아름다운 미모를 드러내며 그림에 몰두하는 이하늬의 단아한 자태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이하늬의 놀라운 그림 실력도 눈길을 끈다. 이를 본 방송인 김나영은 "우와 신사임당 아니야?"라는 댓글을 남겼고, 배우 이동휘도 "최고"라며 극찬했다.

한편 이하늬는 영화 '외계인'(가제)을 촬영 중이다. 최근에는 윤계상과 7년 공개 열애 끝에 결별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