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야구인 아들 수억원대 사기행각 '구속'…피해자 목숨 끊어

2020-07-06 09:40:24



유명 야구인 아들이 '야구공 공급사업' 명목으로 수억원대 사기 행각을 벌인 혐의로 경찰에 구속됐다.
사기 피해자인 일가족 3명 중 한명은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도 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 혐의로 30대 남성 A 씨를 구속했다고 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2018년부터 올해 초까지 B씨 가족 3명에게 '야구공 공급사업'에 투자하라며 여러 차례 걸쳐 6억원가량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야구 감독인 자신의 아버지 사진을 보여주며 B씨 가족에게 접근한 것으로 알려졌다.



몇 년 전 고인이 된 A씨 아버지는 유명 프로 야구 선수를 길러내는 등 아마 야구계에서 유명한 인물이다.

A씨 또한 청소년 야구에서 명성을 떨쳤고, 사회인 야구 리그 등도 운영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기 피해를 본 B씨 가족 중 한명은 최근 극단적인 선택을 하기도 했다.
경찰은 A씨가 영장실질심사에 나타나지 않고 잠적했다가 검거돼 구속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A씨 범행에 가담한 사람이 있는지 추가 조사를 벌이고 있다.
ready@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