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리뷰]'비스' 양준일, '이혼·재혼·고등학생 딸' 의혹 입 열었다 "숨긴 적 없어"

2020-07-08 06:50:14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가수 양준일이 이혼과 재혼, 딸의 존재에 대한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7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양준일이 출연해 각종 의혹에 대한 입장을 숨김없이 밝혔다.

양준일은 "유명세는 유명해지면 내야 하는 세금이라고 생각한다. 나는 기꺼이 낼 수 있지만 내 주위 사람들까지 낼 필요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그간 가족 이야기를 꺼렸던 이유를 털어놨다.

이어 그는 최근 논란이 된 '이혼과 재혼, 딸의 존재'에 관한 의혹에 대해 입장을 숨김없이 밝혔다. 양준일은 결혼한 적 있냐는 질문에 "그렇다. 예전에 결혼했었다. 과거에 결혼 했던 것은 주위 사람들이 다 아는 사실인데, 그걸 어떻게 거짓말하고 숨기겠느냐. 한국에서 결혼해서 한국에서 살았기에 주위 사람들이 다 아는 사실이다"고 인정했다.

양준일은 이어 "결혼 이슈는 올 초 유튜브에서 처음 제기 됐었다. 한 네티즌이 '양준일에게 딸과 전부인이 있고 고생하면서 살고있다. 이게 사실이 아니면 날 고소해라'라고 글을 올렸다"며 "한 유튜브 채널에 전 부인이 나와서 인터뷰를 했다고 들었다. 나는 (전 부인을)지켜주려고 했는데 얘기하고 싶었던 거라면, 그건 그녀의 선택인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당연히 현재 부인한테도 과거의 결혼 이력을 얘기했다. 아내는 내 인생을 함께할 사람인데, 거짓말 위에다가 관계를 어떻게 쌓느냐"고 설명했다.

그러나 양준일은 전 처와의 사이에 아이는 없다고 단호하게 선을 그었다. 그는 "내 딸이 아니다. 전 부인이 다른 사람과 재혼해서 딸을 낳은 것이다. 전 부인과는 2000년도에 이혼했다. 듣기로는 딸이 고등학생이라고 하는데, 제 아이라면 최소 20살은 넘어야 한다"고 해명했다.

이어 양준일은 "굳이 내가 이런 얘기를 구구절절 설명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다. 무엇보다 제 팬들이 궁금해하지 않았다. 팬들은 오히려 흔들리지 말라고 한다. 오빠가 결혼을 몇번했던 상관 없다고 한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이에 양준일의 '찐 팬'으로 유명한 MC 김숙은 "오빠가 결혼을 100번해도 상관 없다"고 진심을 전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