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 딸 이예림 "못된심보. 언젠가 돌려받을 날이 오겠죠?"

2020-08-04 09:38:26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방송인 이경규의 딸 이예림이 근황을 전했다.



이예림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이예림의 커피숍을 찾은 일상이 담겨있다. 가만히 앉아 마스크를 쓰고도 청초한 미모를 발산하고 있는 이예림.

이때 이예림은 "못된심보. 언젠가 돌려받을 날이 오겠죠? 제발요"라는 글과 함께 강렬한 눈빛을 선보이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예림은 지난해 MBC '신입사관 구해령'에 출연하는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활약하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