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혜 “박준형 사주에 마누라 3명 있어…정경미도 포함 된 것 같다” 의심

2020-08-06 10:59:13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코미디언 김지혜가 배우자 박준형과 정경미 사이를 의심했다.



지난 5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김지혜가 MBC 표준FM 라디오 '박준형, 정경미의 2시만세'에 출연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지혜는 라디오 방송에 게스트로 출연하는 것에 대해 박준형과 이야기를 나눴다.

그는 "정경미 앞에서 '오리지널 마누라의 합은 이런 거다'라는 당신과 나의 합을 보여주고 싶다"며 불타는 의지를 보였다. 그러나 박준형은 "정경미는 별로 보고 싶지 않을 것 같다"며 찬물을 끼얹었다.

이에 김지혜는 "내가 당신 사주를 봤다. 당신 사주에 마누라가 3명 있다더라. 한 명은 당신 어머니, 한 명은 나, 또 한 명은 정경미 같다. 정경미가 당신 오피스 와이프 아니냐"고 고 말했다.

박준형은 "정경미와 7년을 매일 함께 라디오를 해왔다. 시간이 오래되니 호흡도 굉장히 잘 맞고, 남편인 윤형빈이도 어렸을 때부터 함께했던 동생인데 지금은 정경미가 더 친하다"라고 털어놨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