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노시호♥' 추성훈, 2세 '귀요미'→44세 '조각 근육' 공개 "나는 아직도 성장합니다"

2020-08-13 07:58:01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이종격투기 선수이자 방송인 추성훈이 과거와 현재의 모습을 공개했다.



13일 추성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나는 아직도 성장합니다"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2세, 30세, 40세, 44세인 추성훈의 모습이 담겨있다. 귀여움 가득한 2세 추성훈의 모습은 절로 미소를 짓게 했다. 이후 탄탄한 근육을 뽐내며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은 강렬했다. 나이가 들수록 더 멋있어지는 추성훈의 모습은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추성훈은 지난 9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 출연했다. 또한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딸 사랑 양과 함께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