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남병원, '레벨 D 마스터 프로그램' 등 감염예방 교육·훈련 강화

2020-08-14 13:13:44



코로나19 대응 200여일을 넘긴 가운데 서울특별시 서남병원(병원장직무대행 장영수)이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의료진의 피로가 누적되고 집중력이 저하되며 부주의로 인한 안전사고가 발생할 수 있어, 이를 미연에 방지하고자 꾸준한 교육과 챌린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감염병 전담병원 지정 이후 한층 강화된 감염관리로 환자 및 직원의 노출 위험을 예방하고 안전한 병원환경 조성을 위해 만전을 기하고 있다.

전 직원을 대상으로 레벨 D 개인보호구 착·탈의 및 감염예방 교육을 진행하며, 레벨 D 개인보호구 탈의과정에 대한 재평가를 정기적으로 실시하여 탈의에 대한 숙련도를 향상시켜 코로나19 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감염위험을 낮추고 있다.

또한 전 직원을 대상으로 2개월 단위로 레벨 D 개인보호구 탈의 및 손위생을 평가하는 '레벨 D 마스터 프로그램'을 운영해 각 차수마다 우수직원 선정 및 포상으로 직원 독려를 유도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장영수 병원장 직무대행은 "서울 서남권 대표 공공병원으로서 직원의 안전을 지키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책임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종호 기자 bellho@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