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먼킴♥' 김지우, '6kg 감량'+완벽 복근…"배가 찢어질 것 같다"

2020-09-16 08:39:40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셰프 레이먼킴의 아내이자 배우 김지우가 완벽한 복근을 자랑했다.



15일 김지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맨날맨날 내 배가 복근운동 직후의 배 같으면 좋겠네. 배가 찢어질 것 같다. 이제 유산소 시작"이라는 글과 함게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촬영 중인 김지우의 모습이 담겨있으며, 특히 운동으로 다져진 완벽한 복근을 뽐내 감탄을 자아냈다.

최근 김지우는 지난 4월부터 운동을 시작해 6kg 감량에 성공, 현재 몸무게가 53.7kg 임을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김지우는 셰프 레이먼 킴과 지난 2013년 결혼해 2014년 딸 루아나리 양을 출산했다.

narusi@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