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세’ 장기중, 31세 연하 매니저와 불륜 의혹…결혼·출산 인정

2020-09-17 10:37:38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중국의 유명 드라마 PD 장기중(70)이 31세 연하 매니저와의 재혼 및 자녀출산 소식을 전했다.



지난 13일 중국 매체 시나 연예에 따르면 장기중은 최근 자신의 SNS에 31세 연하 부인과의 결혼증명서를 게재하며 재혼을 공식화 했다.

그가 공개한 결혼 증명서에는 장기중과 두싱린이 2017년에 합법적 부부가 됐음이 적혀져 있다.

장기중은 2016년 이혼하고 두싱린과 재혼했으며, 두 사람 사이에 아들과 딸이 있다고 전했다.

두싱린은 지난 11일 자신의 SNS에 최근 딸을 출산했음을 밝혔다. 장기중의 부인은 수 차례의 시험관 아기 시도로 아이들을 얻은 것으로 알려졌다.

장기중은 두 번의 결혼 전적이 있다. 첫 번째 부인과의 사이에서 낳은 딸은 37세 성인 인 것으로 전해진다. 지난 2002년 두 번째 부인과 재혼 후 2016년 말 재산 문제로 이혼했다.

두싱린과는 2017년 3월 결혼했기에 두 사람이 당초 불륜 관계에서 발전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도 제기되고 있다.

장기중은 '사조영웅전 2003', '천룡팔부 2003', ''신조협려 2006', '신 의천도룡기', ''신 서유기' 등의 대하사극 연출을 맡아 활약했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