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윤미, 39년 만에 코 옆 점 제거 “주영훈이 혹이라고 놀려 상처”

2020-09-22 14:34:03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탤런트 이윤미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였던 코 옆 점을 제거한 이유를 밝혔다.



이윤미는 지난 21일 개인 유튜브 채널 '이윤미의 원더마미tv'에 '점이 아니라 혹?!이지. 남편이 한 말...그래서 점 뺐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이윤미는 "점을 잘못 건드렸다 흉질 것 같아 뺄 엄두를 못 냈었다. 그런데 제가 앞머리를 자르고 나서 얼굴을 보니 점이 너무 커보이더라. 주영훈한테 '내 점이 옛날부터 이렇게 컸었어?'라고 물어봤더니 '원래 그랬어. 아니 근데 그건 점이라고 하긴 좀 그렇지. 점이 아니라 혹이지'라고 했다. 그 말에 상처를 받았다"고 털어놨다.

이후 이윤미는 점을 제거하기 위해 병원을 알아보기 시작했고, 조직검사까지 마친 뒤 점을 뺐다고 했다.

한편 이윤미는 지난 2006년 작곡가 겸 가수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tokkig@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