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이재성!" 환상적인 첫 도움...킬 2연승-4G무패 선두 질주

2020-10-19 00:27:58

사진출처=홀슈타인킬 SNS

'벤투호 간판 미드필더' 이재성(28·홀슈타인 킬)이 새 시즌 첫 도움으로 건재를 과시했다.



이재성은 18일 오후 8시30분(한국시각) 독일 뷔르츠부르크의 플라이어알람 아레나에서 열린 2020~2021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2부 4라운드 FC 뷔르츠부르크 원정에서 전반 22분 환상적인 도움으로 2대0 완승을 이끌었다.

4-1-4-1 포메이션에서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 이재성은 이날 전반 22분 하우케 발의 롱 패스를 왼발로 잡아챈 후 넘어지면서 띄워올리는 환상적인 패스를 건넸다. 문전 쇄도한 최전방 공격수 야니-루카 제라가 헤딩으로 골망을 흔들며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재성의 시즌 첫 도움이었다. 킬은 후반 30분 라르스 디츠가 자책골을 기록한 뷔르츠부르크에 2대0으로 승리했다.

이재성은 올 시즌 첫 경기였던 5부리그 팀 릴라징엔-아를렌과의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7-1승)에서 멀티골을 기록한 후 전경기 풀타임과 함께 리그 첫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건재를 과시했다. 킬은 2연승, 개막 후 4경기 무패(3승1무, 승점 10)로 리그 선두를 달렸다. 전영지 기자 sky4us@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