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사트 측 "로건 아내, 극심한 스트레스로 유산…원인 제공자 처벌할 것" [전문]

2020-10-20 08:27:02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유튜브 '가짜사나이2'에 출연한 교관 로건의 아내가 유산했다.



'가짜사나이'를 제작한 무사트는 20일 공식 유튜브 채널 커뮤니티를 통해 "로건님 가족분들을 대신하여 비보를 전한다"며 "최근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 유포 등으로 인해 '가짜사나이' 로건 교관님의 아내분께서 극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리던 중 뱃속의 소중한 생명을 하늘로 보내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가짜사나이' 콘텐츠 및 로건 교관을 사랑해 주시는 모든 팬분께서는 함께 애도의 시간을 가져 주셨으면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또한 무사트는 원인을 제공한 모든 당사자를 엄중이 처벌받도록 할 것이며 무사트 및 관련자들에 대한 허위 사실 유포 및 유언비어에 대하여도 강경히 대응할 것"이라며 "다시 한번 깊은 애도를 표한다"고 밝혔다.

앞서 유튜버 정배우는 로건이 불법 퇴폐업소 출입했으며, 소라넷 '초대남'과도 관련이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정배우는 로건이 과거 '몸캠 피싱'을 당해 찍힌 것이라며 로건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사진을 공개해 논란을 일으켰다.

이에 로건은 "정배우의 무책임한 방송에서 비롯된 수많은 악플로 인하여 저보다도 임신 중인 아내가 스트레스로 인해 유산의 조짐을 보일 정도로 고통받고 있다"고 호소했다. 또 '몸캠 피싱'에 대해 "'몸캠' 영상의 존재 자체를 몰랐으며, 이 영상은 저의 동의 없이 촬영된 영상"이라고 해명했다.

로건은 "본인의 이득을 위해 남을 무책임하게 비방하는 자들에게 이에 응당한 법적인 책임을 물어야 한다. 따라서 민형사상 책임 엄격히 물을 것"이라며 법정 대응 방침을 밝혔다.

▶다음은 무사트 측 입장 전문

로건님 가족분들을 대신하여 비보를 전합니다.

최근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 유포 등으로 인해 가짜사나이 로건 교관님의 아내분께서 극심한 스트레스에 시달리시던 중 뱃속의 소중한 생명을 하늘로 보내게 되었습니다.

가짜사나이 콘텐츠 및 로건 교관을 사랑해 주시는 모든 팬분께서는 함께 애도의 시간을 가져 주셨으면 합니다.

또한 MUSAT는 원인을 제공한 모든 당사자를 엄중히 처벌 받도록 할 것이며 MUSAT 및 관련자들에 대한 허위 사실 유포 및 유언비어에 대하여도 강경히 대응할 것입니다.

다시 한번 깊은 애도를 표합니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