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이아현, 세번째 남편과 8년만 이혼...2년전 단란했던 가족방송 '재조명'

2020-10-27 18:47:48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이아현이 재미교포 사업가 이모 씨와 올초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아현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은 27일 "두 사람이 이혼한 게 맞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시기와 이혼 사유 등에 대해서는 밝히지 않았다.

이아현이 두 번째 결혼생활 도중 입양한 두 딸은 이혼 이후 이아현이 돌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이아현은 2018년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 전남편 이 씨, 두 자녀와 함께 출연해 단란한 가정의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이아현은 공개 입양한 두 딸 유주, 유라와 전남편 이 씨를 공개했다. 이아현은 가족에 대해 "제일 좋은 피난처이다. 두 딸은 내가 가장 지치고 힘들때 함께 있어준 소중한 존재이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이아현은 전남편에 대해 "긍정적이다. 제가 아이들 혼낼 때도 옆에서 중재해주고 그런다"고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방송 이후 이아현은 이 씨를 상대로 서울가정법원에 이혼 소송을 제기했고, 결국 지난 1월 이혼이 확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아현은 1997년 결혼한 후 3개월 만에 이혼했고, 두 번째 결혼 때는 두 딸을 입양했으나 2011년 갈라섰다. 2012년 만난 세 번째 남편 이 씨와도 8년 만에 다시 파경을 맞았다. 이아현의 3번째 이혼 소식을 들은 네티즌들은 "힘내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남기고 있다.

한편 1994년 연예계에 데뷔한 이아현은 KBS 2TV '딸부잣집', SBS 'LA 아리랑', MBC '내 이름은 김삼순', SBS '아름다운 그대에게', MBC '오로라 공주', MBC '여왕의 교실', JTBC '미스티', KBS 1TV '기막힌 유산'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