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정음, 이혼 후 첫 근황…야윈 모습에도 '밝은 표정'

2020-10-31 06:00:00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배우 황정음의 이혼 후 근황이 공개됐다.



이주연은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라마 '훈남정음'이 이어준 인연♥ 언니들 너무 좋아♥"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한자리에 모인 황정음과 이주연, 오윤아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지난달 이혼 소식을 전해 안타까움을 안긴 바 있는 황정음은 다소 야윈 듯한 모습이지만 밝은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황정음과 오윤아, 이주연은 2018년 방영된 SBS 드라마 '훈남정음'에 함께 출연하며 우정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황정음은 지난달 결혼 4년 만에 파경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는 "이혼 사유 등의 세부 사항은 개인의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supremez@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