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기성용에 "요새 인스타 자주 하네" 8살 연상 아내의 '옐로카드'

2020-11-24 14:00:02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배우 한혜진이 남편 기성용의 잦은 SNS에 귀여운 주의를 줬다.



기성용이 23일 개인 인스타그램에 셀카와 함께 "Cold Day"라고 올리자 한혜진은 "요새 인스타 자주 하네"라고 댓글을 달았다.

기성용은 아내의 댓글 아래 진땀을 흘리는 이모티콘을 여러개 붙이며 당황한 마음을 드러냈다.

앞서 기성용은 젊은 시절 SNS에 과도한 대응으로 구설수에 오르자 아내 한혜진은 기성용과 함께 공동 SNS 계정을 만들어 사용해 왔다.

하지만 최근 기성용이 개인 계정을 새로 만들어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아내의 '주의' 문구가 웃음을 안긴다.

팬들은 "이것이야말로 진정한 옐로카드" "기성용 선수의 인별을 허해 주소서" 등의 문구로 축구 용어나 임금께 청하는 문구를 댓글로 달며 즐거워하고 있다.

한편, 한혜진과 기성용은 8살 연상연하 커플로 지난 2013년 결혼, 슬하에 딸 시온 양을 두고 있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