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잡은' 함소원 "♥남편과 오늘밤 어찌될지"…♥진화 향한 섹시 애교

2020-11-29 07:02:18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일상을 공유했다.



함소원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함진부부. 부부싸움"이라며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는 잠들기 전 함소원과 진화 부부의 모습이 담겨있다. 가슴라인이 살짝 드러나는 레이스 장식이 달린 잠옷을 착용한 함소원은 남편을 불렀다. 이에 진화는 "졸려서"라며 반응을 보이지 않았지만, 함소원은 "빨리"라며 애교 섞인 말투로 연신 진화를 불렀다. 그러다 진화의 계속된 무반응에 폭발한 함소원은 결국 버럭해 웃음을 안겼다.

함소원은 "날잡은 함마님. 눈치 없는 남편과 오늘 밤 어찌 될지"라며 "에스트로겐과 비타민ABCD 먹어줘야되는 나이 함마님"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살 연하 중국인 남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함소원과 진화는 현재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