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바 포피엘, 수건 한 장만 걸친 아찔샷…"콤플렉스였던 내 체형" [in스타★]

2020-11-30 08:42:55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영국 출신 방송인 에바 포피엘이 파격적인 화보컷을 선보였다.



에바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렸을 때부터 콤플렉스였던 체형. 40 가까이 돼서야 내 몸에 대해 많이 알았고 인정하고 사랑하고 아직도 알아가는 중. #몸도 마음도 건강하게 #나를 사랑해주기. 100세까지 건강하게 살다 갑시다"라며 바디프로필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에바는 수간 한 장만 몸에 걸친 파격적인 콘셉트를 선보였다. 걸친 수건 뒤로는 에바가 운동으로 다져온 근육질 몸매가 돋보인다. 에바의 철저한 자기관리가 엿보인다.

에바는 "저는 곰처럼 겨울에 쉬면서 먹고 싶은 거 먹고 몸은 커지고 있지만 그것도 인정하고 사랑해주기"라며 "내년에 또 예쁘게 만들어볼게요"라고 덧붙였다.

한편, 에바 포피엘은 KBS2 '미녀들의 수다'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이후 2010년 한국인 남편과 결혼, 슬하 두 아들을 두고 있다.

wjlee@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