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 수현, 다이어트 고충 토로 "5~10kg 그냥 쪄..인간 고무줄"

2020-12-03 08:30:25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악동뮤지션 수현이 다이어트 고충을 토로했다.



이수현은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올라온 '수현님도 다이어트 때문에 스트레스 받으시나요?'라는 질문에 솔직한 장문의 답을 내놨다.

수현은 "어마어마하죠. 지겹다라는 말이 지겨울 정도다. 먹는걸 너무 너무 좋아해서 아차차하면 5~10kg은 그냥 호로록 뚝딱"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냥 인간 고무줄이라고 불러주세요"라며 "빼는건 무슨 전쟁같이 힘들고 죽겠는데 찌는건 한순간에 두배가 돼. 두 두배두배두배..."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인생 이렇게 불공평해도 되는건가 싶고.. 하지만 다이어트 그 이름 나의 영원한 숙제"라며 "맛있게 먹으면서 즐겁게 운동하면 베스트지만 그것도 말이 쉽지 먹으면 눕고 싶은 것이 본능"이라고 어려움을 토로했다.

마지막으로 "저는 저에게 잘 맞는 운동을 찾고 있어요. 그런게 있을까 싶기는 하다만 노력중입니다. 다시는 안찌고 유지하겠다고 내가 요요오면 사람이 아니라 쪼메라고 그렇게 말을 하고 있어요"라고 남겼다.

또한 이수현은 '오빠랑 화해했냐'는 팬의 질문에는 "싸우지 않았다"며 이찬혁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우애를 과시했다.

한편 악동뮤지션(AKMU)은 지난달 새 싱글 'HAPPENING'을 발매했다.

ly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