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현장 복귀' 서정원 감독, 중국 2부 청두와 사령탑 계약 합의

2020-12-05 12:12:05

[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서정원 전 수원 삼성 감독이 새로운 둥지를 찾았다. 행선지는 중국 갑급리그(2부리그) 청두 베터시티FC다.



중국사정에 정통한 관계자는 5일 "서 감독이 청두와 계약을 맺었다. 조만간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018년을 끝으로 수원 삼성 지휘봉을 내려놓고 야인생활을 하던 서 감독은 중국에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게 됐다.

서 감독은 수원에서 물러난 뒤 휴식을 취하고 있었다. 해외 무대 도전에 대한 갈망이 컸다. 중국 무대 진출을 염두에 두고 새로운 팀을 찾았다. 청두와 공감대가 형성됐다. 청두는 서 감독을 영입해 슈퍼리그 승격을 노린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