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10년간 최고의 플레이메이커 리오넬 메시. 톱 20은?

2021-01-17 04:16:15

리오넬 메시. 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최근 10년간 최고의 플레이메이커. 역시 리오넬 메시였다.



영국 대중지 더 선이 17일(한국시각) 보도했다. 기준은 IFFHS(국제축구역사통계연맹)의 포인트 시스템이었다. 21개의 리그에서 가장 많은 도움을 준 선수가 20점, 2위가 19점, 3위가 18점 식으로 포인트를 매겼다.

메시는 총 174점을 얻어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FC 바르셀로나에서 메시의 팀 동료였던 안드레스 이니에스타로 127점을 얻었다. 그는 현재 J리그 빗셀 고베에서 마지막 투혼을 불태우고 있다.

3위는 루카 모드리치(113점), 4위는 케빈 데 브라이너(103점), 5위는 토니 크루스(90점)가 차지했다.

2000년대 메시와 함께 세계 축구계를 양분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플레이메이커로서는 최근 10년가 12위에 그쳤다. 54점을 얻었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최근 10년간 최고의 플레이메이커 톱 20

순위=이름=포인트

1=리오넬 메시=174점

2=안드레스 이니에스타=127점

3=루카 모드리치=113점

4=케빈 데 브라이너=103점

5=토니 크루스=90점

6=에당 아자르=77점

7=네이마르=71점

8=메수트 외칠=69점

9=안드레아 피를로=63점

10=야야 투레=60점

11=사비 에르난데스=55점

12=크리스티아누 호날두=54점

13=다비드 실바=52점

14=하메스 로드리게스=42점

15=바스티안 슈바인슈타이거=40점

16=크리스티안 에릭센=38점

17=리야드 마레즈=38점

18=폴 포그바=35점

19=티아고 알칸타라=33점

20=이스코=25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