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셀로나에 이별선물?. 리오넬 메시의 절대적 존재감. 1골1A 바르셀로나 난적 세비야 완파

2021-02-28 08:20:06

리오넬 메시.A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류동혁 기자] 역시 리오넬 메시였다. 올 시즌을 끝으로 바르셀로나를 떠날 것이 유력한 메시.



중요한 순간, 그가 폭발했다.

바르셀로나는 28일(한국시각) 스페인 세비야 라몬 산체스 피스후안에서 열린 세비야와 2020~2021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25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

쉽지 않은 경기였다. 하지만 메시는 1골 1도움을 기록, 절대적 에이스의 존재감을 발휘했다.

승점 53을 기록한 바르셀로나는 1경기를 덜 치른 레알 마드리드(승점 52)를 3위로 끌어내리고 2위로 한 계단 올라서면서 선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55)를 압박했다.

메시는 최근 2경기에서 3골을 기록, 정규리그 19호 골로 득점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전반 29분 메시는 절묘한 스루패스를 우스만 뎀벨레에게 건넸다. 최근 폼이 오른 뎀벨레는 PA 왼쪽으로 돌파, 정확한 왼발슛으로 결승 골을 뽑아내며 일찌감치 승기를 잡았다.

후반 40분 PA 왼쪽에서 왼발 슛이 골키퍼를 맞고 흘러나오자, 오른발로 다시 밀어넣었다.

메시는 올 시즌이 끝난 뒤 이적할 가능성이 높다. 아직 차기 행선지가 구체적으로 정해지진 않았다. PSG와 맨체스터 시티가 유력하게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