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 서수연, 18개월 子 담호에 "바쁘다 바빠. 잡으러 다니기"

2021-03-07 08:45:45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배우 이필모의 아내 서수연이 아들 담호 군의 일상을 공유했다.



서수연은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말보러 숑숑"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이필모 서수연 부부의 아들 담호 군의 주말 일상이 담겨있다. 진지한 표정으로 말과 사진 촬영 중인 담호 군의 모습이 사랑스럽다. 벌써 18개월인 담호 군은 구경을 위해 이곳저곳을 다녔고, 이에 서수연은 "바쁘다 바빠. 잡으러 다니기"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필모와 서수연은 TV조선 '연애의 맛'으로 인연을 맺어 결혼,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