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진♥류이서, 김태원 집 방문 "죽음의 문턱…의사에게 '살려달라' 애원"('동상이몽2')

2021-04-11 14:03:57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는 전진♥류이서 부부가 부활 김태원 부부를 만난다.



12일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서는 전진♥류이서 부부가 같은 아파트 주민인 김태원의 병문안을 가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전진♥류이서 부부는 김태원의 집에 방문했다. 집에 들어서자 다크한 록커 이미지와는 정반대의 파격적인 집 인테리어가 공개돼 모두의 이목이 집중됐다. 김태원의 집은 천장부터 바닥까지 총천연색으로 화려하게 꾸며져 있는가 하면, 사방으로 트인 넓은 통창으로 숲속 뷰가 펼쳐져 동화 같은 모습을 자랑했다. 김태원의 반전 취향에 MC들은 "동화 속 집 같다", "어디 놀러 간 느낌이다"라며 놀라워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김태원은 패혈증으로 겪었던 위기의 순간에 대해 털어놓았다. 김태원은 "무대 위에서 쓰러졌었다"며 안 좋은 몸 상태 때문에 겪은 아찔했던 상황을 회상했다. 또한 김태원은 죽음의 문턱에서 의사가 "제발 살아달라"며 애원했다고 해 그 이유에 대한 궁금증을 더한다.

한편, 전진과 김태원 사이에는 소름 돋는 '부부 평행이론'이 발견됐다. 결혼 28년 차가 된 김태원 부부에게 결혼 생활에 대한 조언을 얻으며 대화를 나누던 전진♥류이서 부부. 김태원에게 아내 이야기를 듣던 전진은 돌연 "내 아내도 똑같다"라며 깜짝 놀라기 시작했다. 동안 외모와 활발한 성격은 물론, 결혼 후 모습까지 두 아내가 데칼코마니처럼 똑 닮아있던 것. 이에 김태원의 아내는 류이서에게 예민 보스(?) 남편을 다루는 비법까지 전수해줬다고.

12일 밤 10시 15분 방송.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