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높아진 밀키트 인기…"10명 중 8명 구매"

2021-05-07 08:36:38

서울의 한 대형마트에 진열된 밀키트 제품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외식이 줄면서 집에서 간편하게 조리해서 먹을 수 있는 밀키트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7일 디지털 마케팅 솔루션 기업 메조미디어가 지난달 2~8일 만 19∼49세 남녀 61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한 결과에 따르면 83%가 밀키트를 구매한 적이 있다고 답변했다.

이는 2018년(56%)과 2019년(66%) 조사 결과와 비교해 크게 높아진 것이다.

밀키트는 손질된 식재료와 양념을 제공해 조리법만 따라 하면 쉽게 요리를 완성할 수 있는 제품이다. 메뉴가 다양하고 필요한 재료를 추가해서 직접 요리를 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밀키트 구매 이유(이하 복수응답)로는 68%가 재료 손질과 조리가 편하다는 점을 들었다. 그 뒤를 '외식 메뉴를 집에서 먹고 싶어서'(44%), '식재료를 따로 구매할 필요가 없어서'(20%)가 이었다.

밀키트를 구매할 때 가장 먼저 고려하는 요인으로 맛(51%)을 가장 많이 꼽았고, 그다음으로 가격(37%), 조리 편의성(34%), 가격 대비 용량(27%) 등의 순이었다.

밀키트 관련 정보를 얻는 곳은 주로 온라인몰(40%)과 SNS(30%), 포털사이트(28%)였다.
jesus7864@yna.co.kr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