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브리핑]'타격 2위' 강민호 부상에 분주해진 삼성 "김민수 주전+김응민 1군 동행"

2021-05-08 15:46:15

2021 KBO리그 한화이글스와 삼성라이온즈의 경기가 5일 대전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렸다. 삼성 강민호 대전=최문영 기자 deer@sportschosun.com /2021.05.05/

[대구=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절정의 기량을 과시하던 강민호의 부상에 삼성 라이온즈가 분주해졌다.



허삼영 삼성 감독은 8일 롯데 자이언츠 전을 앞두고 "강민호는 내일까지 휴식한다"고 밝혔다.

강민호는 전날 훈련 도중 허리에 가벼운 통증을 느껴 경기에 나서지 않았다. 혹시나 모를 부상 방지를 위해 주말 3연전을 모두 쉬기로 결정한 것. 대신 선발로 나선 김민수가 홈런과 2루타를 치는 등 공수에서 활약했다.

허 감독은 "김민수가 8년만에 홈런을 쳤다. 공수에서 침착하게 잘해줬다. 원태인과의 호흡도 좋았따"고 답했다.

이어 "오늘 김응민이 1군과 동행한다(미등록). 강민호의 상태는 계속 체크중이다. 김도환은 퓨처스에서 훈련, 시합 잘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구=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