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만 임신' 한지혜, ♥검사남편 요리→아기침대 조립 뚝딱 자랑…예비부모의 설렘

2021-05-08 07:10:00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현재 임신 8개월인 한지혜가 검사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지혜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편스토랑 잘 보셨어요? 저도 잘 봤어요!"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한지혜와 남편의 일상 모습이 담겨있다. 병원 정기 검진 등 일정 차 남편과 함께 서울에 왔다는 한지혜. 이때 신랑이 차려준 아침 식사와 점심식사를 게재한 뒤 "신랑 요리실력이 점점 쉐프님급"이라며 자랑했다.

또한 한지혜는 전기를 다루고 있는 남편의 모습, 아기 침대를 조립 중인 남편의 모습도 게재, "전기도 잘 다루는 오라버니 칭찬해", "아기 침대 조립도 뚝딱뚝딱 잘 하는 오라버니 칭찬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한지혜는 2010년 검사 남편과 결혼했으며, 최근 결혼 10년 만에 임신 소식을 알려 큰 축하를 받았다. 현재 제주도에 거주 중인 한지혜는 최근 남편의 서울 발령으로 서울에서 출산할 예정이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