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란의BJ' 철구, 외질혜와 이혼 발표 하루만에 입장 번복 "다시 만나기로"

2021-05-13 08:55:11



[스포츠조선 이승미 기자] '논란의' BJ 철구(이예준)가 BJ 외질혜(전지혜)와 이혼 소식을 전한지 하루만에 입장을 번복했다.



BJ철구는 13일 오전 방송을 통해 "싸운 건 사실이었다, 이틀 동안 서로 집을 나간 상황에서 싸웠다. 그러다 다른 BJ들이 찾아와서 말렸다. 제 편과 지혜 편이 있었다. 일단은 다시 만나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철구는 "다시 만나기로 했으니까 더 이상 기사가 나기전에 말하는게 좋을 것 같다고 생각해서 방송을 켰다. 시청자분들을 오해하게 만들어서 죄송하다. 정말로 많은 연락이 왔다. 다음에는 정말 이혼도장을 찍었을 때, 그 때 말씀 드리도록 하겠다"라고 사과했다.

BJ철구는 12일 아프리카TV 방송을 통해 아내 외질혜와 합의이혼 소식을 전했다. 그러면서 이혼 이유에 대해서는 "묻지 말아달라. 지혜는 방송을 켜지 않을 거다.만약 지혜가 방송을 하게 되면 저도 그때 말씀 드리겠다"고 전했다.딸 연지양의 양육권은 외질혜가 가져간다고 밝혔다. 철구는 "딸에게도 말했다. 저는 연지 연락처, 사진도 다 삭제했다. 이제 인천에 살 이유가 없기 때문에 서울로 이사갈 거다. 집은 내일부터 알아볼 거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3일간 다투면서 제가 지금 거의 이틀 동안 잠을 못 잤다. 너무 힘든 상태다. 심적으로 힘들고 마음이 아프다"라며 "제가 되돌아갈 수 없는 강을 건넜다. 저는 더 이상 지혜랑 돌아가기 싫어서 말하는 거다. 어그로 끌려고 하는 것도 아니다. 나도 팬들한테 미안하다"고 덧붙였다.

철구의 입장 번복에 네티즌들은 이슈 몰이를 하기 위해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이 아니냐고 입을 모으고 있다. 철구는과거에도 과거 외질혜와 이혼 절차를 밟으러 간다는 조작 영상을 촬영해 논란을 일으킨 바 있다.

아프리카 인기 BJ커플이었던 철구와 외질혜는 지난 2014년 혼인신고를 하고 딸을 낳은 뒤 2016년 결혼식을 올렸다.

철구는 자극적인 콘텐츠를 비롯해 막말, 비하, 성희롱 등의 발언으로 숱한 논란을 일으키며 대중의 비난을 받아왔으나 안티 만큼이나 엄청난 구독자를 이끌고 있다. 특히 철구는 지난 12월 방송 중 개그우먼 故박지선을 비하하는 발언으로 네티즌의 질타를 받았다. 이후 외질혜가 "어차피 다시 잠잠해질 일" "그래도 잘 먹고 잘 산다" 등의 발언을 해 더욱 논란에 불을 붙이기도 했다.

논란이 거듭되던 중 철구와 외질혜의 딸 연지양이 인천의 한 사립초등학교에 입학했다는 소식이 전해져 네티즌이 해당 학교에 두 사람의 딸의 입학을 반대하는 청원을 올려 또 다른 논란을 빚기도 했다.

이승미 기자 smlee0326@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