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담미디어, 플레이리스트 손잡고 '약한영웅' 드라마화

2021-05-31 11:07:02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네이버 웹툰에서 인기리에 연재 중인 '약한영웅'이 드라마로 제작된다. 작품의 제작을 맡고 있는 만화 전문 기획사 재담미디어는 드라마 제작사 플레이리스트와 최근 드라마화에 대한 공동 제작 계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약한영웅'은 평범해 보이는 주인공 '연시은'이 문제아들로 가득한 고등학교에서 최고의 파이터로 자리 잡는 모습을 보여주는 학원액션물이다. 2018년 5월부터 발표된 이후 올해 2월부터 시즌3를 연재해오고 있으며, 만 3년 동안 누적 회차 140화를 넘긴 가운데 새로운 캐릭터들의 등장과 그들에게 얽힌 사연들이 더해지면서 더욱 다채로운 이야기를 만들어가고 있다. 작품은 특히 170cm가 채 되지 않는, 그래서 전혀 강해 보이지 않는 주인공이 상대의 심리를 파악해 한 수 앞을 내다보고 예측해 자신보다 월등히 체격조건이 좋은 이들도 무찌르는 과정을 통해 기존 학원액션물과의 차별화를 드러낸다. 또한, 다양한 캐릭터들의 대결 속에서 서열관계, 계급 논리, 적자생존 등과 같이 인간관계 및 자기 성찰에 대한 질문과 그에 대한 대답들이 이어지면서 철학적 메시지도 던지고 있다. 덕분에 이 작품은 연재일인 일요일에 새로운 회차가 등장할 때마다 네이버 웹툰 상위 순위를 뒤바꿔놓고 있을 만큼 큰 팬덤을 형성 중이다.

'약한영웅'은 네이버 웹툰 연재작품 가운데 독자 유료 전환율 TOP10에 들면서 우리 시대 최고의 학원액션물로 자리 잡았다. 또한 네이버 웹툰을 통해 일본, 북미권, 태국, 중국, 대만, 인도네시아에 수출되었고, 최근에는 독일, 프랑스 등 유럽으로까지 수출되면서 'K-웹툰' 선봉장 역할을 하고 있다. 이처럼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약한영웅'에 대해 드라마 제작사 플레이리스트 관계자는 "웹툰 자체의 완성도가 매우 높다"면서 "드라마로 옮겨질 경우 원작과 함께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플레이리스트는 '에이틴', '연애플레이리스트', '엑스엑스', '라이브온' 등을 제작한 종합 콘텐츠 스튜디오다. 선보이는 작품마다 네이버 TV 1위를 기록하는 등 디지털 콘텐츠 강자로 정평이 나 있을 뿐만 아니라 TV, OTT 등으로 활동 범위를 넓혀가며 미디어 파워를 보여주고 있다.

한편, '약한영웅'의 원작사 재담미디어는 이미 '동네변호사 조들호', '우리집에 사는 남자', '85년생' 등 다수의 웹툰에 대해 영상화를 이끌어낸 바 있다. 올 초에는 2006년에 드라마로 옮겨져 공전의 인기를 얻었던 만화 '궁'의 드라마 리메이크 계약까지 성사시키면서 문화산업 전반에서 IP의 중요성을 증명해 보이고 있다. 무엇보다 이번 '약한영웅' 드라마 제작에서는 원작 제공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공동제작사로 참여할 예정이어서 콘텐츠 제작사로서 역량을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약한영웅' 드라마는 2022년 상반기 편성 목표로 시즌1, 2로 나누어 제작될 예정이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