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성, ♥인민정에 프로포즈 후 스킨십도 과감하네...인민정 반응은? "어깨가 무겁다"

2021-06-24 05:10:00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 김동성 부인 인민정이 김동성과의 달달한 모습을 공개했다.



인민정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어깨가 무겁다"면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김동성 인민정 부부의 다정한 모습이 담겨있다. 김동성은 인민정 뒤에 서서 꼭 껴안으며 애정을 드러냈다. 남편의 애정 표현에 인민정은 "어깨가 무겁다"면서도 얼굴에는 환한 미소가 가득했다.

특히 이 과정에서 인민정은 밤에도 빛나는 미모를 자랑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최근 인민정은 자신의 SNS를 통해 "프러포즈 받았다. 라방에서 프러포즈 받으셨냐고 물으셨는데 '그런 게 뭐가 중요해요'라고 대답은 했지만 프로포즈 받으니 기분이 새롭다"며 기쁜 마음을 전한 바 있다.

한편 김동성은 최근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연인 인민정 씨와 출연해 스케이트 코치와 과일 장사를 하며 지내고 있는 모습을 공개했다. 이후 최근 두 사람은 지난달 혼인신고를 하며 부부가 됐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