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유 재계약 거부한 포그바, 낙동강 오리알 되나? PSG팬들은 '네 엄마도, 우리도 너의 PSG행을 원치 않아'

2021-07-24 18:39:37

사진캡처=RMC

[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폴 포그바, 낙동강 오리알 되나.



포그바는 결국 맨유를 떠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영국 데일리미러는 23일(이하 한국시각) '포그바가 맨유의 5000만파운드(약 791억원) 재계약 제안을 거절하고 이번 여름 팀을 떠나려 한다'고 보도했다. 포그바가 제안을 거절함에 따라 맨유는 빠른 시점에서 선수를 팔아야 한다. 포그바를 당시 구단 사상 최고 이적료인 8900만파운드(약 1409억원)에 영입했던 맨유는 계약 기간이 1년 남은 시점에서 재계약을 추진했다. 하지만 포그바가 거부했기 때문에 1년이 지나면 자유계약으로 선수를 내보내야 한다. 이적료를 챙길 수 있는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았다.

PSG가 이런 상황에서 포그바에게 파격적인 주급 인상을 제안할 전망이다. 현재 포그바는 주급 25만파운드(약 4억원)를 받고 있다. 맨유가 이를 35만파운드(약 5억5400만원)로 인상하려 했는데, 포그바가 거절했다. PSG는 포그바 영입을 위해 4500만파운드(약 712억원)를 준비해놓은 것으로 알려졌다. 헌데 PSG 팬들의 생각은 다른 듯 하다.

24일 RMC스포츠는 'PSG팬들이 포그바의 이적을 반대하는 플래카드는 PSG 트레이닝 센터와 경기장 앞에 걸었다'고 보도했다. 플래카드 내용은 '포그바, 너는 너의 엄마 말을 따라야해, 너희 엄마는 네가 PSG로 가는 것을 원치 않지. 우리 또한 그래!'라고 적혀 있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