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사곡2' 측 "OST 주역 박상민, 드라마 특별출연"

2021-07-29 10:23:11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결혼작사 이혼작곡2' OST '그때 알았더라면'의 주역, 가수 박상민이 특별출연으로 출격, '결사곡2'의 열혈 서포터를 자청했다.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2'(피비(Phoebe, 임성한) 극본, 유정준 이승훈 연출, 이하 '결사곡2')는 부부의 불협화음으로 이혼을 선택한 30대, 40대, 50대 세 아내, 그리고 아내의 주변 인물들이 펼치는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담아내며 또다시 TV CHOSUN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갈아치우는 역대급 쾌거를 달성했다.

무엇보다 '결사곡2'는 첫 회부터 시즌1에서 심장마비로 사망했던 신기림(노주현)이 원혼으로 재등장하는 파격 전개와 명품 보컬리스트들이 참여한 OST로 인해 화제를 모으며 시청자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상황. 이와 관련 '허스키 보이스'의 가수 박상민이 '결사곡2' OST 참여에 이어 특별출연을 감행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박상민은 8월 1일(일) 방송될 14회에서 길거리에서 노래를 부르는 가수 역할로 깜짝 등장한다. 답답한 시국 속 깨알 같은 고막 힐링을 선물하며 신기림 역할인 노주현과 환상 케미를 터트리는 것. 속 시원한 노래를 선보일 박상민은 가창력에 케미력까지 완벽한 '결사곡2'의 신스틸러로 맹활약하며 극의 강약을 조절하는 웃음 포인트를 선사한다.

그런가 하면 데뷔 29년 차 가수 박상민의 '결사곡2' 카메오 출연은 OST '그때 알았더라면' 녹음 도중 툭 던진 박상민의 한마디로 성사됐다. 절친한 선후배 노주현, 전노민으로 인해 이미 '결사곡'을 눈여겨보고 있던 박상민은 카메오가 필요하시면 언제든지 연락 달라는 센스있는 농담을 건넸고, 정말로 연락이 오자 흔쾌히 출연을 수락했다. 특히 박상민은 야외에서 이른 시간에 빠른 템포인 '헬스 클럽 아가씨'를 불러야 했던 탓에 초반에 입이 덜 풀려 고충을 겪었지만, 이내 "프로답게 깔끔하게 끝냅시다"라고 파이팅을 외쳐 촬영을 리드했고, 덕분에 하는 사람도, 보는 사람도 모두가 신난 분위기를 이끌어냈다.

'결사곡2' 촬영을 마친 박상민은 "오랜만에 카메오로 출연이었는데 여러모로 색다르고 즐거운 촬영이었다"라는 소감을 남겼다. 이어 "자신을 아껴주는 선배인 노주현이 앞에서 춤을 추는 모습에 쑥스러워 나오려는 웃음을 겨우 참았다"며 "특히 '헬스 클럽 아가씨'를 드라마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허락해준 작곡가이자 슈퍼스타 싸이에게도 감사의 말을 꼭 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그런가하면 박상민은 "역시나 나에게는 가수가 낫다는 걸 다시금 생각한 계기였다. 드라마 현장에서 보니 정말 특별한 사람들이 배우를 한다고 느꼈다"라는 말과 함께 "시청자분들이 정말 재밌는 드라마 '결사곡2'를 보시면서 스트레스를 풀었으면 좋겠다. 다음번에도 불러주신다면 기꺼이 출연할 의지가 있다. 시청률도 더 대박 나길 바란다"라고 홍보를 자처해 훈훈함을 안겼다.

제작진 측은 "촬영장에 유쾌한 기운을 전달해준 박상민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 덕분에 에너지를 받는 귀중한 시간이었다"라며 "8월 1일에 방송되는 14회에서 보여줄 만능 엔터테이너 박상민과 노주현의 코믹 시너지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 CHOSUN 주말미니시리즈 '결혼작사 이혼작곡2'는 드라마 완성도 제고를 위해, 7월 31일 결방되며 대체 편성으로 '결혼작사 이혼작곡: 명장면 스페셜'이 방영된다. 14회는 8월 1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