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 이혼 후 충격 근황…밀짚모자+산골서 약초 캐며 자연인 생활 ('특종세상')

2021-07-29 11:49:56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송종국이 자연인이 된 근황을 공개한다.



29일 방송되는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에서 해발 1000m 깊은 산골에서 약초를 캐며 살고 있는 송종국의 일상이 공개된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전천후 미드필더로 활약하며 4강 신화를 만들어 낸 축구스타 송종국은 현재 강원도 홍천의 깊은 산 중턱에서 약초를 캐며 살고 있다.

이날 송종국은 텃밭에서 고추와 배추, 로메인을 손수 농사 짓는 것은 물론 산에서 캐온 약초로 담금주를 담그는 모습까지 영락없는 자연인의 모습을 보여준다.

방송에 앞서 미리 공개된 사진에서는 밀짚모자를 눌러 쓴 채 외모에 전혀 신경을 쓰지 않은 듯한 송종국의 얼굴을 확인 할 수 있다.

송종국은 "오가는 이 하나 없는 이 곳에서의 생활이 행복하다"며 자연인 생활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송종국은 MBC 예능 '아빠 어디가'에 출연하며 자상한 아빠이자 가장의 모습을 보여줬다. 그러나 이후 갑작스러운 이혼 소식과 더불어 확인되지 않은 루머들에 시달렸다.

MBN '현장르포 특종세상'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anjee85@sportschosun.com



많이 본 뉴스